게시판 뷰
게시판 뷰페이지
후배들에게
작성자 생활체육학과 김태우
날짜 2015.04.27
조회수 500

단국대학교 씨름부 김태우라고합니다


운동선수는 잘하는것도 중요하지만


다치지않는것도 매우 중요하다고 느낀 운동선수입니다


그이유는 노력하고 열심히한 기량을 선보이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다쳐버리는 순간 자기도 모르게 큰부상이 생길수도 있고 작은 부상이 생길수도 있습니다


조금 아프다고 참고 하는것은 열심히 하려고 노력하는 것이 아니라 미련한 행동이라고 생각합니다


작은 부상일수록 더 큰 부상이 생기지않게 빠른 시간안에 치료를 받아 자기몸을 관리하여


열심히 노력해서 훈련한만큼 기량을 선보이고 남탓하지않고 후회하지않는 그런 시간을 보냈으면 좋겠습니다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이전글
시합시즌을준비하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