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인

광인은 커뮤니에서 유일한 광고 학회이자 광고에 열정을 가진 사람들이 모인 학회입니다! 결과보다는 과정을 중요시하며 배움을 통해 개개인의 성장과 더불어 함께 성장을 도모하려고 모인 학회입니다. 광고 실무를 우선적으로 하여 공모전 참여를 목표를 삼고 있습니다. 또한 전시회, 광고에 필요한 프로그램 세미나 등등 다양한 학회 활동을 추구합니다. 부가적으로 더해서 친목은 아마 덤이겠죠? 자연스러운 활동과 친목은 커뮤니의 좋은 장점이라고 생각합니다. 친구들이 하나도 없어도 괜찮습니다! 자신이 생각하는 광고 그 광고를 직접 제작하고 싶은 사람은 광인으로 오세요!

 

(view)

커뮤니케이션학부의 유일한 저널리즘 학회인 뷰는, ‘VIEW, 우리들의 시선으로 세상을 바라본다.’ 라는 의미를 가진 학회입니다. 뷰는 글을 쓰는 것을 기본으로 활동하며 글쓰기, 인터뷰, 인디자인 등 다양한 방면에서 세미나를 진행합니다. 세미나를 토대로 주제 글쓰기인 뷰로그(VIEWLOG)와 인터view 등을 뷰 인스타그램 계정에 업로드 합니다. 1년 간 해온 활동을 집합하여 연말에는 뷰 학회원 모두가 참여해 잡지 책자를 제작합니다. 이를 통해, 텍스트에 대한 감각과 인디자인 편집기술을 습득하는 것에 목적을 두고 있습니다.

이 밖에도 커뮤니케이션학부 학술제 '광장'과 다른 학회와의 콜라보를 진행하며 다양한 경험과 활동을 돕고 있습니다. 저널리즘이라고 해서 꼭 진중하고 어려운 주제에만 접근하기 보다는, 가볍고 흥미로운 주제를 통해 글을 쓴다는 활동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돕는 학회가 되고자 합니다.

 

유령

-! “유령은 부담없이! 장르불문! 원하는 콘텐츠를 라디오로 실현하는 학회입니다. 유령에서는 컨셉 회의를 포함한 방송의 틀 잡기를 시작으로, 대본 제작, 녹음, 편집 후 송출까지 방송의 모든 과정을 전부! 학회원들이 직접! 만들어갑니다. 부조정실을 사용하여 실제 녹음을 해보는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으며, DJ 외에도 엔지니어, 작가 등의 다양한 역할들을 수행하게 됩니다.

라디오 방송에 관심이 있다면! 말하기 또는 글쓰기를 좋아한다면! 실습 위주 학회를 찾고 있다면! 방송을 직접 기획하고 구성하는 커뮤니 유일의 학회 유령으로 오세요!

 

창공

커뮤니케이션 학부의 영상제작학회 창공은 영상 제작에 관한 전반적인 내용을 여러분들에게 제공합니다!

창공은 영상 제작에 필요한 기획, 촬영, 편집 이 세 과정에 대한 세미나를 진행하며, 영상 캠프를 통해 선배들과 교류하면서 자신이 기획한 영상을 직접 촬영하여 결과물로 만들 수 있습니다. 영상에 대해 배운 적이 없으셔도 좋습니다!

영상에 관심과 열정만 있다면, 그리고 영상을 통해 자신만의 이야기를 전달하고자 싶다면 주저 말고 영상제작학회 창공으로 오세요!

Changgong wants you

   

파이

영상비평학회 파이(π)는 영상 콘텐츠에 관심을 가지 학 회원들끼리 똘!! 뭉친 커뮤니케이션학부의 영상 학회입니다! 파이는 영상을 감상하는 데에서 멈추지 않고 영상 비평, 기획, 촬영 및 편집 등의 경험에 목적을 두고 있습니다. 다양한 세미나를 통해 영상 제작 능력을 키우고, 영상 비평을 통해 영상 속의 메세지, 촬영 기법 등 영상을 보는 안목을 기를 수 있습니다. 또한 타 학회, 학술제와의 콜라보를 통해 다양한 장르의 영상을 제작해보며 폭넓은 영역에서 학회 활동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단언컨대! 파이는 무한한 열정, 매력을 가진 학회로서 영상을 전공하지 않아도! 영상에 대해 아무것도 몰라도! 영상을 좋아하기만 한다면 누구든 파이 학회원이 될 수 있습니다. 여러분의 학교 생활에 다양한 경험을 선사해 줄 파이! 파이! 초코파이! 니가 먹는 빅파이!” 학우분들의 많은 참여를 기다립니다!

   

(feel)

필은 '반드시 , 필름의 film, 느낌을 feel, 채우다 fill'을 모토로 하는 사진/정지영상학회로, 학회원 모두가 최선의 사진을 추구하는 학회입니다. 필에서는 사진과 카메라에 관한 정기 세미나를 열어 이에 대해 학습하고 출사 및 사진공모전 참여 등 다양한 사진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사진에 대해 잘 몰라도, 카메라가 없어도 여러분들이 사진에 관심이 있고 담고 싶은 사진이 있다면 필로 편하게 오세요. 여러분들의 아름다운 대학생활이라는 액자를 반드시, 느낌있게 채워드리도록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