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과대학 사학과

  • 전화번호: 031-8005-3030
  • 위치: 인문관 507호
  • 학과홍보채널: 바로가기
  • 학과소개

    사학과는 인류의 지적 유산의 핵심을 형성하는 역사와 문화에 대한 폭넓은 지식과 올바른 세계관을 배양함을 교육목표로 삼고 있습니다.
    한민족의 기원과 형성 및 발전과정에 대한 깊이 있는 검토를 통해 민족의 정체성을 확인하는 한편, 우리 문화전통의 특징을 체계적으로 이해하고 아울러 세계의 주요지역에 대한 그 역사적 흐름의 맥을 짚어 봄으로써 우리의 역사와 문화의 위치를 세계사의 구도 속에서 파악할 수 있도록 지도합니다.
    강의는 유물에 대한 풍부한 시청각 자료들을 활용하고 있으며, 그외에 역사적 상상력과 현장감의 배양을 위해 정기적인 학술답사의 행사를 갖고 있습니다. 또한 교수들과 졸업생들이 중심이 되어 유적·유물에 대한 조사 발굴작업을 계속하고 있으며 연구 및 조사결과는 매년 자체적으로 간행하고 있는 {사학지}등에 발표되고 있습니다.
  • 교육목표

    ◯ 역사의 전반적인 기초지식 및 이론, 응용능력을 겸비한 인재를 양성합니다.
    ◯ 상호협력과 공동체 의식, 시민윤리의식과 인문학적 상상력을 겸비한 인문학도를 양성합니다.
    ◯ 과거의 역사를 바탕으로 현대사회의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자기주도적 능력을 배양합니다.
    ◯ 자료들에 대해 다양한 시각에서 분석 및 정리하여 창의적이고 비판적인 사고 능력을 배양합니다.
  • 교육목표와의 연계성

    사학과의 교육목표는 사학에 대한 기초지식 및 이론, 응용능력을 겸비한 인재를 양성하고 미래사회의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자기 주도적 능력을 배양하고자 합니다. 특히 4차 산업혁명의 도래로 하루가 다르게 변화하는 현대사회에서 자율적으로 판단하고 행동하는 능동적 인재를 양성합니다. 더불어 국가·사회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하여 끊임없이 도전하고 창조하는 혁신적 인재 양성과 강한 연계성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