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뷰
게시판 뷰페이지
한국형 도시가스 안전관리시스템 몽골에 전파
작성자 몽골학과 김호재
날짜 2015.11.09
조회수 701
   
▲ 한국가스안전공사 교육원 강사진들이 몽골 울란바타르 현지에서 몽골 정부 가스안전담당 공무원 등을 대상으로 강의하고 있다.

[이투뉴스]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박기동)는 ‘몽골 가스안전관리 시스템 개선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몽골 에너지부와 함께 2일부터 6일까지 현지에서 가스안전관리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지난해 9월 가스안전공사와 몽골 에너지부가 체결했던 ‘한국형 가스안전관리 시스템 구축 지원 MOU’를 근거로 기획재정부 ODA 사업인 KSP(지식공유사업) 예산을 통해 추진되는 사업이다. 에너지부, 에너지경제연구원, 광업부, 몽골 국립과학기술대 등 다양한 정부부처의 가스담당 실무진과 정책 입안자 등 70여명이 참여했다.

몽골은 현재 난방용으로 사용하는 석탄으로 인한 대기오염을 해결하기 위해 도시가스 도입을 국정과제로 채택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가스안전공사는 기술기준안 제공을 비롯해 가스안전관리 시스템 정책 제언, 가스안전관리 교육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이번 현지 가스안전관리 교육은 한국의 도시가스 안전관리 정책을 전반적으로 살펴볼 수 있는 커리큘럼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한국의 도시가스 법령, 가스설비 및 배관 유지관리 실무, 가스 사고 분석, 가스시설 개요 등 도시가스 정책 입안에 직접적으로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몽골 현지가스안전관리 교육을 총괄한 이승국 해외사업기획부장은 “이번 가스안전관리 교육을 통해 몽골 정부가 국정과제로 추진하고 있는 도시가스 공급 사업을 담당하고 있는 공무원들의 역량강화를 위한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자료출처 : 이투뉴스
                채제용 기자 top27@e2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