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복력 있는 사회기반시설 구축, 포용적이고 지속가능한 산업화 증진과 혁신 도모

  • 전체 19 |
  •  페이지 1/3
산단 자회사 ㈜알지노믹스, 국가전략기술 확인제도 1호 지정 (2024. 5. 30.)

2024.06.04

39

산학협력단 자회사 ㈜알지노믹스(대표 이성욱 교수, 대학원 생명융합공학과)가 정부가 인증하는 국가전략기술 확인제도 1호에 지정됐다. 대학·연구소·기업이 보유한 R&D 기술 총 130건이 신청했으나 모두 반려되고, 우리 대학 산단 자회사 ㈜알지노믹스가 유일하게 지정됐다. ▲산단 자회사 ㈜알지노믹스 대표인 이성욱 교수 ㈜알지노믹스는 'RNA 치환효소 기반 유전자치료제와 자가환형화 RNA 플랫폼' 기술이 국가전략기술 확인제로 지정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KISTEP)은 ㈜알지노믹스의 기술력과 최근 성과를 높이 평가했다. ㈜알지노믹스는 국내외 특허 등록과 미국 식품의약국(FDA) 임상 승인을 이뤄냈다. 최근 ㈜알지노믹스는 미국 식품의약국(FDA)로부터 뇌암 대상 항암제 ‘RZ-001’ 에 대한 패스트트랙도 지정받았다. ▲ ㈜알지노믹스는 국가전략기술 확인 신청 제1호에 지정됐다. 이성욱 교수는 “알지노믹스 기술력을 정부로부터 명실공히 인정받게 돼 기쁘고 난치성 질환을 해결할 수 있는 혁신 치료제 연구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며 “신속한 임상개발을 통해 난치성 암으로 고통받는 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교수는 지난 20년간 우리 대학에서 리보핵산(RNA) 치환 플랫폼 기술을 연구해왔다. 리보핵산(RNA)란 DAN와 함께 유전정보 전달에 관여하는 핵산의 일종이다. 이 기술은 암이나 바이러스를 유발하는 RNA를 제거하고 동시에 잘린 RNA 부위에 치료용 RNA를 1:1로 치환하는 것이다. 리보핵산(RNA) 치환 플랫폼 기술은 초기 형태 치료제로 활용하기 힘들었으나, 끊임없는 연구로 기존 항암제로 접근하기 어려운 난치성 질환 치료제로 경쟁력을 갖게 됐다. 한편 국가전략기술 보유로 지정받은 R&D 기술은 시가총액 1천억 이상, 벤처금융으로부터 최근 5년간 100억원 이상 투자유치를 받을 경우 기술 평가만으로 기술 특례상장을 신청할 수 있다. #단국대 #(주)알지노믹스 #단국대산단자회사 #국가전략기술 출처 : 홍보팀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 차세대 디스플레이 분야 주관대학 선정,'국내 대학 중 최다' (2024. 5. 22.)

2024.06.04

44

‘바이오헬스에 이어 차세대 디스플레이’ 주관대학 선정 국내 대학 중 혁신융합대학 주관대학 ‘최다 선정’ 쾌거 이뤄! △고진공상태의 OLED 증착 장비에 OLED 소자를 넣기 위해 확인 하는 모습. 우리 대학이 서울대·국민대와 함께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 18개 첨단분야 중 주관대학 2개 분야에 선정되며, 국내 ‘최다 선정’ 대학에 이름을 올렸다. 우리 대학은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하는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 차세대 디스플레이 분야 주관대학에 선정됐다. 2021년 바이오헬스에 선정된데 이어 우리 대학은 새롭게 추가된 차세대디스플레이 분야 주관대학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사업비는 4년간 총 408억 원. 우리 대학은 충청남도(광역지자체), 경희대, 한서대, 호서대, 충북보건과학대와 함께 ‘차세대 디스플레이 혁신융합대학 컨소시엄’을 구축하고 차세대 디스플레이 혁신 성장을 이끌 융합형 인재를 육성한다. 첨단 디스플레이 분야 핵심인재 3천 6백 명을 포함해 1만 5천 명 이상의 인재를 양성한다는 목표다. 컨소시엄에는 5개 대학 121명의 교원이 참여해 디스플레이 소재, 소자・광학, 구동・시스템, 디자인, 에코디스플레이 등 5대 분야의 전문 트랙을 구성하고 총 79개의 신규 교과목을 개설한다. 차세대 디스플레이 혁신융합대학 사업의 총괄사업단장을 맡고 있는 이칠원 교수(화학과)는 "혁신적인 교육과정 개발과 최첨단 실습 환경 구축, 학사제도 유연화를 통해 차세대 디스플레이 분야의 유관학과뿐만 아니라 디스플레이 산업에 관심이 있는 비이공계 학생들도 양질의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최적의 교육환경을 마련할 예정"이라고 했다. 또한 충청남도가 디스플레이 분야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로 지정됨에 따라 관련 산업분야 지역 핵심인재를 육성하기 위한 시스템을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컨소시엄은 삼성디스플레이, 엘지디스플레이, 충남테크노파크,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등과 함께 디스플레이 분야 초격차 기술 확보를 주도할 미래 인재를 양성해 나갈 계획이다. 대학 간 융합연계 교육을 위한 첨단 교육과정과 인프라도 새롭게 구축한다. 우리 대학은 1기 혁신융합대학 사업인 ‘바이오헬스 혁신융합대학’의 성공적 운영을 통해 통합 LMS(Learning Management System)를 구축했다. 이를 기반으로 취업연계, 성과관리 시스템의 고도화를 통해 포털 개념의 플랫폼으로 개선할 예정이다. 산업 현장에 바로 투입할 수 있는 실무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디스플레이 반도체 공정에 사용할 수 있는 673.6㎡ 규모의 공용 클린룸을 구축했고 500㎡의 대형 디스플레이 실습센터도 신축한다. 융합교육의 성과 확산을 위한 'NEXT-U' 교육 모델도 구축한다. 산업체가 요구하는 맞춤형 인재육성 프로그램을 개발해 실무인재를 육성하고 지자체-대학-산업체가 유기적 협력해 교육-취업-재교육의 선순환 구조를 구축해 나가게 된다. 안순철 총장은 “혁신융합대학 주관대학 및 참여대학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차세대 디스플레이 산업의 역군이 되는 융합형 인재 양성 요람이 되겠다”라며 “지역 맞춤형 인재 육성을 통해 충청남도가 디스플레이 산업의 중심지로 거듭날 것”이라고 했다.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은 산업계가 필요로 하는 첨단분야 인재양성을 위해 대학과 광역지자체가 컨소시엄을 맺고 교육과정을 공동으로 개발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에는 △그린바이오(충남대, 대전광역시) △첨단소재·나노융합(중앙대, 강원도) △데이터보안·활용 융합(강원대, 강원도) △차세대 디스플레이(단국대, 충청남도) △사물인터넷(세종대, 제주도) 등 5개 분야가 신규 선정됐다. #단국대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 #차세대 디스플레이 출처 : 홍보팀

에디슨어워드 동상 수상, DKU스타트업 ㈜씨피식스 (2024. 4. 19.)

2024.05.30

37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인 ㈜씨피식스(대표 박준일)가 혁신적인 제품·서비스에 수여하는 발명상 ‘2024 에디슨 어워드’에서 교통 인프라(Transportation Infrastructure) 부문 동상을 수상했다. ㈜씨피식스는 2024년 CES혁신상에 이어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우사무엘 교수가 CTO를 맡고 있는 스타트업 ㈜씨피식스가 ‘2024 에디슨 어워드’ 교통 인프라 부문 동상을 수상했다. 수상작은 자율주행센서 데이터 수집 분석 기업인 ㈜씨피식스가 개발한 자율주행자동차 사고조사 도구(ACAT)이다. ACAT는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의 연방 규정인 사고조사모범기준(MMUCC)을 충족하는 APP(앱)서비스이다. ACAT는 자율주행 시스템(ADS), 첨단운전자 보조시스템(ADAS) 등 차량에 탑재된 전자 제어 시스템을 종합 분석하여 교통사고 당시 상황을 운전자가 쉽고 빠르게 확인할 수 있도록 돕는 기술이다. ㈜씨피식스는 우사무엘 교수(소프트웨어학과)가 「이벤트 기반 실험시스템 구축을 통한 자동차 내‧외부 아티팩트 수집 및 통합 분석 기술 개발(정보보호기획평가원 정보보호핵심원천기술사업)」을 통해 연구한 ‘자율주행자동차 사고조사 디지털 포렌식 기술’을 기반으로 ACAT를 개발했다. ㈜씨피식스는 자율주행차 사이버 보안 및 디지털 포렌식 분야 권위자인 우 교수를 최고기술경영자(CTO)로 영입해 자율주행차량에서 자율주행선박, UAM, UTM, 스마트 건설기계까지 다양한 모빌리티의 사고 예방 및 조사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 창업보육센터와 산학협력단은 원천기술 공동개발, 기업IR, 리빙랩 구축, 국내외시장 개척 등 공동 협력을 통해 기업의 기술개발과 해외 진출을 지원하고 있다. ▲ 국내 유일「자동차 디지털 포렌식 보안 리빙랩」개소식에서 우 교수가 ACAT를 설명하고 있다. 우사무엘 교수는 “Siemens & Nexii(독일)와 Cargill & BAR Technologies(미국) 등 세계 유수의 기업과 겨뤄 글로벌 시장 진출 가능성을 확인한 계기”라며 “미국 시장에서 교통사고 조사의 어려움을 개선하고, 보험사 중심으로 진행되고 있는 자율주행 센서 데이터 기반 보험 상품 개발에도 기여하고 싶다”라고 밝혔다. 1987년에 설립된 에디슨 어워드는 발명가 토마스 에디슨을 기리는 상이다. 에디슨 어워드는 신제품 및 서비스 개발, 마케팅, 디자인 및 혁신 분야의 우수성을 평가해 수여하는 상이다. 시상식은 미국 현지 18일(목) 플로리다주 포트마이어스 칼루사 사운드 컨벤션센터(Caloosa Sound Convention Center)에서 열렸다. 한편 우리 대학 기술지주회사는 2023년 10월, '단국대학교기술지주개인투자조합곰1호'를 결성하여 (주)씨피식스에 총 3.3억 원의 규모로 투자를 진행한 바 있다. #단국대 #스타트업 #(주)씨피식스 #에디슨어워드 #우사무엘교수 출처 : 홍보팀

‘차세대 디스플레이’ 혁신융합대학 신규 컨소시엄 구성…경희대 등 4개 대학과 MOU (2024. 4. 11.)

2024.05.30

30

11일(목) 우리 대학이 교육부과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하는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 사업(COSS)」 신규 컨소시엄 구성을 위해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컨소시엄 협약식 사진(왼쪽부터 권장혁 경희대 사업단장, 김영호 충북보건과학대학교 교학부총장, 안순철 단국대학교 총장, 김연명 한서대학교 항공부총장, 강준모 호서대학교 대외협력부총장) 우리 대학은 차세대 디스플레이 분야 신규 컨소시엄을 위해 경희대, 호서대, 한서대, 충북보건과학대학교와 컨소시엄을 구성했다. 참여대학은 컨소시엄을 위해 △학사제도 개편 △융합 교육과정 공동 운영 △인적·물적 자원 공유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자자체 매칭형으로 추진되는 이번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 사업」 에서 우리 대학 컨소시엄은 충남도와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 한다. 충남도는 2018년부터 차세대 디스플레이 산업을 주력산업으로 지정해 육성하고 있으며 지난해 디스플레이 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에도 지정됐다.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 사업」 은 산업계가 필요로 하는 첨단분야 인재양성을 위해 대학과 광역지자체가 컨소시엄을 맺고 교육과정을 공동으로 개발하는 사업이다. 교육부는 올해 ‘지자체참여형’ 5개 연합체를 추가 선정해 △그린바이오 △첨단소재·나노융합 △데이터 보안·활용융합 △차세대 디스플레이 △사물인터넷 분야에서 새 연합체 1개씩을 각각 선정한다. 컨소시엄에 선정되면 2027년까지 4년간 약 408억 원 규모의 재정을 지원받아 △차세대 디스플레이 핵심인재 양성 △학사제도 개편 △융합 교육과정 개발 및 운영 등의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교육부는 서류 및 대면 평가 등의 선정평가를 거쳐 6월 중 최종적으로 사업선정대학을 발표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우리 대학은 지난 21년 바이오헬스 주관대학에 선정됐고 23년에는 반도체소부장 사업단 참여대학으로 선정됐다. 바이오헬스 혁신융합대학은 2023년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사업 1단계 평가(2021~2023)에서 3년 연속 최우수 컨소시엄으로 선정되는 등 우수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 전국 최초로 학사·교과/비교과 통합지원플랫폼 「원바이오(ONE-Bio)통합플랫폼」 개발하고 574건의 선진 융합 교과목을 개발해 운영하며 3년간 2만 7천여명이 관련 교과목을 수강하는 등 기존 목표 대비 164%를 상회하는 성과를 거뒀다. #단국대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 출처 : 홍보팀

경기도 최초 「기술보호 운영인력 전문화 지원사업」 선정 (2024. 4. 2.)

2024.05.24

30

우리 대학이 경기도 최초로 「2024년 기술보호 운영인력 전문화 지원사업(석사과정)」에 선정돼 국가핵심기술 및 산업기술 유출방지를 위한 전문인력 양성에 나선다. △ 홍보팀 자료사진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산업기술보호협회가 주관하는 이 사업은 국가핵심기술과 산업기술 보유기관의 보안담당자의 산업보안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전문 교육과정을 갖춘 국내 대학원을 선정해 사업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우리 대학은 연간 1.5억여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대학원 과학기술정책융합학과 과학기술경제안보전공(주임교수 임성한)에 재직자 전용 과정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경기도 소재 대학(원)으로는 최초로 선정돼 의미가 크다. 사업에 참여하는 대학원생들은 모의 보안컨설팅, 프로젝트 수행 등 문제해결 중심의 기술 보호 실무를 중심으로 커리큘럼을 제공한다. 세부 커리큘럼은 ▲과학기술과안보 ▲첨단ICT기술과 산업융합보안 ▲기술보호 산학프로젝트 등 이다. 특히 경기 남부권의 국가핵심기술 및 산업기술을 보유한 다수의 기업과 협업해 산업별 특성을 고려한 보안 컨설팅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사업책임자인 정유한 교수는 “최근 첨단전략기술 기반의 패권 경쟁이 가속화 되고 있는 경제 환경 속에서 과학기술 기반의 성과 확산과 더불어 기술 유출 사고 대응을 위한 산업보안 전문인력 양성이 시급하다”라며 “이번 사업을 통해 우수한 기술 보호 전문인력 양성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단국대 #기술보호운영인력전문화지원사업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산업기술보호협회 출처 : 홍보팀

과학기술성과실용화지원사업, 2년 연속 전국 최우수 대학 선정! (2024. 3. 8.)

2024.05.14

27

과학기술성과실용화사업단(단장 임성한)이 ‘2023년 지역 과학기술성과 실용화 지원사업’ 연차 평가에서 2년 연속 전국 최우수 대학으로 선정됐다. △과학기술정책융합학과 2023년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단체사진 이 사업은 과기부와 과학기술사업화진흥원이 주관하며 2022년부터 총 6년간 국비 60여억원을 투입, 과학기술 성과를 확산하기 위해 석박사급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있다. 우리 대학은 대학원에 과학기술정책융합학과를 개설해 디지털 헬스케어와 AI기반 첨단기계분야 기술 실용화를 위해 핵심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경기도에서 유일하게 사업을 운영하고 있는 우리 대학은 디지털헬스케어와 첨단기계 등 지역 특화산업과 연계해 전문인력 양성에 집중하고 있다. 현재 약 90여명의 재학생이 △과학기술정책 △과학기술실용화 △과학기술창업 전공 등으로 나뉘어 전공별 이론·실무교육을 병행하고 있다. 올해는 과학기술경제안보 전공이 추가로 신설될 예정이다. △ 과학기술성과실용화사업단의 주요 학술회의 및 학회 개최 사진 특히 ▶과학기술정책분야는 과학기술정책 데이터, 인공지능과 기술혁신정책, 과학기술거버넌스와 지속가능성 ▶과학기술실용화분야는 기술가치평가, 기술실용화전략, 특허전략 및 지재권, 기술예측 및 기획 ▶과학기술창업분야는 사업타당성분석, 창업정책, 엑셀러레이션실무, 해외창업연구 등 특화산업분야 교과목을 공부한다. 사업단은 전문인력 양성과 더불어 『과학기술 실용화 정책보고서』발간, 한국과학기술실용화학회 설립, 학회지 『과학기술융합연구』 발간,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등 유관기관과의 협력체제 구축, STAR Academy 컨퍼런스·세미나 개최 등 관련 생태계 구축에도 나섰다. 사업단 및 학과를 총괄하고 있는 임성한 단장은 “우수한 연구성과는 우수한 연구자 뿐만 아니라 우수한 실용화 전문인력이 충분히 확보되었을 때 비로소 가시적인 성과가 창출될 수 있다”라며 “앞으로도 과학기술 성과에 대한 학문적 이해와 더불어 현장감 있는 실무형 전문인재 양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단국대 #과학기술성과실용화지원사업 #임성한단장 #과학기술정책융합학과 출처 : 홍보팀

주수현 교수, 크랙 결함 없는 나노셀룰러 그래핀 개발 (2024. 3. 18.)

2024.05.08

40

주수현 교수(신소재공학과) 연구팀이 꿈의 신소재라 불리우는 그래핀의 크랙 결함을 없앤 나노셀룰러(나노 크기의 3차원 연속연결) 구조 그래핀 개발에 성공했다. △ 주수현 교수 그래핀은 전기 전달이 매우 우수하고 화학적으로 안정되어 배터리 음극재 및 다양한 응용 분야에서 주목받고 있다. 그래핀 제작에는 흑연의 산화·환원 특성을 활용한 화학적박리법과 화학기상증착 합성법(CVD) 등이 주로 사용된다. 그러나 기존에 개발된 나노구조의 그래핀들은 나노구조 사이의 연결성이 떨어지고 서로 간의 결합력이 약해 크랙이 쉽게 발생하는 단점이 있었다. 주수현 교수 연구팀은 일본 도호쿠 대학의 히데미 가토(Hidemi Kato) 교수팀과 공동으로 금속 용탕 탈성분법(원소 간 결합 선호도 차이를 활용한 새로운 공정)과 망간과 탄소를 증착해 얻은 비정질합금막을 활용해 크랙이 전혀 없는 나노셀룰러 구조 그래핀을 제작하는데 성공했다. △ 연구팀이 개발한 균열이 없는 나노셀룰러 그래핀구조 및 유연한 그래핀 필름. 오른쪽 그림들은 플렉시블 나트륨 배터리의 음극재로서의 우수한 충·방전 특성 및 사이클 특성을 보여준다. 연구팀이 제작한 나노셀룰러 구조 그래핀은 기존의 그래핀보다 전기전도도가 2배 이상 높고 인장강도도 10배 이상 높다. 플렉시블 나트륨 배터리의 음극재로 활용 시 매우 빠른 속도로 7,000번의 충·방전 후에도 충전용량이 유지되는 획기적인 특성 향상을 이뤄냈다. 또한 연구를 통해 비스무트(중금속(Bi, 원자번호 83번))가 기존에 주로 사용하던 그래핀 형성 촉매 재료인 니켈과 구리보다 낮은 온도(600℃)에서 그래핀을 형성하는 우수한 특성이 있다는 것도 밝혀냈다. 주수현 교수는 “새로운 공정을 통해 다양한 고기능성 재료들이 추가적으로 개발될 수 있을 것” 이라며 “배터리 음극재, 플렉시블 디스플레이, 웨어러블 기기 등에 훨씬 높은 성능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이번 연구는 한국연구재단의 이공분야 기초연구사업 우수신진연구 지원을 받아 수행되었으며 세계적 권위의 국제 저명 학술지 「Advanced Materials (2022년 IF=29.4)」에 2024년 2월에 온라인으로 게재되었다. 논문명은 ‘Mechanically Robust Self-Organized Crack-Free Nanocellular Graphene with Outstanding Electrochemical Properties in Sodium Ion Battery’이다. #단국대 #신소재공학과 #그래핀 #Advanced Materials 출처 : 홍보팀